벌써 3월이다.


그동안 많이 필름을 찍었는데 블로그에 올리는건 아직 네번째 롤이다.


부지런히 올려야지.



이번 네번째롤은 1월에 찍은 것들이다. 춥다춥다 하면서 참 많이 돌아다니며 찍었다.


필름은 후지컬러200












Rollei35|Fujicolor 200



우리 동네 맛집 어묵집.

싸고 맛있다. 시장인심이 최고다.









Rollei35|Fujicolor 200



맨날 한번 가봐야지, 가봐야지 하는 과일가게.








Rollei35|Fujicolor 200



초점이 나가버린 사진.

이불을 배경삼아.







Rollei35|Fujicolor 200



미모로는 따라올자가 없으나 뚱뚱하기도 따라올자가 없는

개냥이 수리

근데 말이 너무많아.

나 닮았나봐








Rollei35|Fujicolor 200



불 꺼지기 전 시장.





Rollei35|Fujicolor 200



밤이라 초점이 나갔지만 이번 네번째 롤에서 딱 하나를 꼽자면 바로 이사진.

느낌이 좋았당





Rollei35|Fujicolor 200



남산타워를 찍으려고 했으나

겨울나무만 나왔다.









Rollei35|Fujicolor 200


눈오고 난 날의 오후.







Rollei35|Fujicolor 200



후암동 햄버거집 가는길.







Rollei35|Fujicolor 200



야! 여기가 후암동이다







Rollei35|Fujicolor 200


햄버거집. 맛있었는데 비쌌다. 매우매우.





Rollei35|Fujicolor 200


열아홉 시절은 황혼 속에 슬퍼지더라.

오늘도 앙가슴 두드리며 뜬구름 흘러가는 신작로

새가 날면 따라 웃고 새가 울면 따라 울던

얄궂은 그 노래에 봄날은 간다.







Rollei35|Fujicolor 200



미세먼지 있던 서울.

삭막한 서울.

서울의 단면.






Rollei35|Fujicolor 200



초점 나가버린 내 햄버거.

근데 맛있어보인다.


맛도 좋았다.

단지 비쌀뿐.









구도잡기, 초점 맞추기 너무 힘들다.


아 나도 사진 잘찍고싶다.ㅠ_ㅠ

언제쯤........?

  1. shinhj 2018.03.03 15:32 신고

    시장 사진들이 참 좋군요.

1